기사검색

구독하기 2021.04.21. (수)

경제/기업

하이트진로, 지방 외식업주 자녀 33명에 장학금 전달

외식업중앙회 광주광역시지회 19명·전라남도지회 14명 대상

지난달에도 강원도지회 종사자 자녀 16명에 장학금 지원

 

하이트진로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소비 부진으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방의 외식업 주들에게 훈훈한 손길을 내밀어 관심을 모으고 있다.

 

하이트진로는 한국외식업중앙회 광주광역시지회와 전라남도지회의 외식업 종사자 자녀 총 33명에게 장학금을 전달했다고 6일 밝혔다.

 

각 지회에 전달된 장학금은 광주·전남지역의 영세 외식업 종사자 고등·대학생 자녀에게 전달된다. 광주광역시지회 19명, 전라남도지회 14명이 대상이다.

 

하이트진로는 앞서 지난달에도 한국외식업중앙회 강원도지회 소속 외식업 종사자 자녀 16명에게 장학금을 전달했다.

 

한편 하이트진로는 2013년부터 경제적 어려움 속에서도 학업에 매진하고 있는 지방의 외식업 종사자 자녀들에게 매년 장학금을 지원해 왔다.

 

하이트진로 김인규 대표는 “어려운 환경에도 희망을 갖고 노력하는 지방의 인재들을 응원하고자 장학금을 지원해 왔다. 코로나19로 더욱 어려움을 겪고 있는 외식업 종사자분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희망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으로 지역사회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하이트진로의 지주회사인 하이트진로홀딩스는 지난 2월 서울 및 수도권 소재 대학에 재학중인 외식업 종사자 및 휴·폐업 자영업자의 자녀 총 107명에게 장학금을 전달한 바 있다.






배너